미래형 부모 리더십성공에 대한 폭넓은 시야를 가져라 (2019년 3월호)

관리자
2019-03-07
조회수 184

 


 "우리 아이가 커서 성공하면 좋겠어요!"

 

 

 많은 부모가 자녀의 ‘성공’을 위해 교육에 매달립니다.그런데 그 ‘성공’이라는 게 과연 무엇일까요? 진짜 이유를 탐색하는 방법으로 ‘5Whys’라는 기법이 있습니다. Why(왜)를 5번 꼬리에 꼬리를 물면서 물어보고 답을 해가면서 궁극적인 이유를 찾아보는 것 입니다. 5 Whys를 통해서 묻다 보면 부모가 생각하는 성공, 예를 들어 좋은 대학에 들어가고,좋은 직장에 들어가고,풍족한 삶을 살고… 이러한 성공을 원하는 궁극적인 이유는 결국 자녀의 ‘행복’입니다.

 그런데 우리가 당연하게 생각하는 이 논리의 흐름, 즉 좋은 대학에 가면 좋은 직장에 들어가고, 좋은 직장에 들어가면 행복한 삶을 살게 된다는 게 과연 타당할까요? 많은 부모들이 이 논리를 붙잡고 있는 이유는 이것이 그들이 과거에 직접 혹은 간접적으로 체험하여 익숙한 성공 로드맵이기 때문입니다. 과거의 성공 로드맵에서는 전통적인 ‘학력’이 성공으로 오르는 중요한 동아줄 역할을 했지만, 앞으로는 더 이상 그 역할을 못한다는 사실을 인지해야 합니다.

 ‘학력’ 동아줄이라는 프레임 안에서는 길이 한 가지밖에 존재하지 않습니다. 학력을 높일 갖가지 방법을 동원해서 이 동아줄에 매달리려고 애쓰지만 많은 아이들이 좌절감과 실패감을 맛봅니다. 힘겹게 이 동아줄을 타고 올라온 많은 아이들은 <꽃들에게 희망을>이라는 책에서 엄청난 경쟁을 하며 힘겹게 기둥을 올랐지만 그 정상에 아무것도 없음을 알게 된 줄무늬 애벌레처럼 깊은 허탈감을 느낍니다.

 이제는 우리 부모들이 ‘학력=성공=높은 곳에 오르는것’이라는 오래된 프레임에서 빠져나와야 할 때입니다. 미래를 살아갈 자녀들을 위해서는 ‘학력’보다는 ‘역량’에 관심을 가져야 합니다. 역량은 한마디로 어떤 일을 탁월하고 효과적으로 수행하도록 만드는 특질인데, 여기에서 '어떤 일’은 ‘공부를 잘하는 일’처럼 한 가지로 정해진 것이 아닙니다. 그래서 ‘학력’에 이르는 길은 매우 좁지만 ‘역량’에 이르는 길을 넓습니다. 학력은 자녀의 잠재력과 무관할 수 있으나 역량은 자녀의 기질, 강점, 관심 등과 깊이 관련되어 있습니다. 학력은 동아줄처럼 성공을 이루는 수단인 경우가 많지만 역량은 그것을 단련하는 일 자체가 의미 있는 경험입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자신에게 맞는 ‘역량’을 기르고 그것을 통한 의미 있는 일을 찾아가는 과정에서 아이들이 다양한 성공 방정식을 스스로 만들어 낼 수 있습니다.


학력보다 역량에 관심을 가져야 하는 이유


 우리 뇌는 효율성을 추구하기 위해 새로운 정보를 익숙한 틀에 넣으려는 경향이 있습니다. 비유적으로 우리 뇌속에는 서랍이 있는데, 새로운 정보가 들어오면 새로운 서랍을 만들기보다 기존에 있는 어떤 서랍에 넣을지를 결정합니다. 우리 부모들이 ‘학력을 통한 성공’이라는 서랍만 가지고 있다면 세상과 교육의 변화에 대한 새로운 정보와 사례를 많이 접해도 그것을 익숙한 서랍에 넣어 이해하려고 할 것입니다. 성공에 대한 다양한 정의와 다양한 방정식, 그리고 역량을 통한 성공이라는 새로운 프레임을 담을 서랍을 많이 만들어 놓을수록 자녀가 자신의 길을 찾아 항해하는 모습을 등대처럼 단단하게 그리고 여유 있게 바라보며 필요한 빛을 비추어 줄 수 있습니다. 우리 아이들이 기존의 성공 방정식에 맞추어 힘겹게 살아가기보다 자신만의 성공 방정식을 만들며 진취적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부모가 먼저 성공에 대해 폭넓은 시각을 가져봅시다.


0 0